신뢰와 정도(正道)를 지킨다
2013-12-06  |   13,113 읽음

21년 동안 타이어 사업에만 매진해온 대전트럭서비스주식회사의 박규용 대표는 대전 지역에서 브리지스톤 상용차 타이어 보급에 앞장선 일등공신이다. 연매출 100억원대로 성공가도를 달리고 있는 그의 성공 비법을 들여다보았다.


대한민국의 대동맥 경부고속도로와 중부고속도로가 만나는 곳 대전. 사통팔달로 잘 짜여 있는 도로 여건 덕에 많은 완성품 공장과 물류센터 등이 이곳에 자리하고 있고, 하루 수천 대의 화물차가 대전을 거쳐 전국 방방곡곡으로 뻗어 나간다. 또한 국내 타이어 회사 공장이 자리하고 있는 타이어의 메카이자 상용차의 도시가 바로 대전이다. 대전광역시 대덕구 신일동에 위치한 대전트럭서비스주식회사는 이러한 지역 특성을 살린 브리지스톤 플릿 포인트(BFP)로 이곳에서는 신제품 타이어부터 재생타이어, 유지보수 등 상용차 타이어의 모든 것이 원스톱으로 이루어진다.

 

1941063252_55ff822332f5f_14428083552087.jpg

 

21년째 타이어 사업에 매진
20대 초반에 사업에 뛰어들어 올해로 21년째 타이어 사업을 이어오고 있는 박규용 대표는 어린 시절 아버지가 운수업을 한 까닭에 자연스레 자동차를 접했다. 19살 때 자동차면허를 취득해 특수면허까지 무려 5개의 자동차면허를 가진 자동차 매니아이기도 하다. 타이어 사업에 필요한 자격증이지만 자신의 일에 대한 관심과 열정이 없다면 굳이 5개의 면허를 딸 필요까지는 없었을 터.

 

현재 대전트럭서비스주식회사에는 20여 명의 직원이 있는데 그 중 10여 명은 이곳에서만 10년 넘게 일한 베테랑이다. 박 대표는 이들을 장인이라고 부른다. 한 분야에서 열정을 갖고 혼을 담아 일하면 그가 바로 장인 아니겠는가.

 

규모는 작지만 어지간한 중소기업에 버금가는 100억원대의 연 매출을 올리고 있는 만큼 ‘주식회사’라는 상호가 무색하지 않다. 하지만 오늘날의 대전트럭서비스주식회사가 있기까지의 여정이 순탄하지만은 않았다. 숱한 위기를 겪으면서 사업을 포기하고 싶었던 적이 한두 번이 아니다. 하지만 그때마다 ‘정직을 바탕으로 한 정도(正道)’를 생각하며 이를 악물었다. 사업은 첩경이나 왕도가 없고 오직 신뢰와 정도를 지켜야 한다는 것이 그의 지론이다.

 

1941063252_55ff822334225_14428083552135.jpg

올해로 21년째 타이어 사업을 이어오고 있는 박규용 대표

 

적극적인 판매장려 정책
박규용 대표와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인연은 2002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브리지스톤 코리아가 설립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기였다.

 

“당시 후발주자였던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적극적인 판매장려 정책과 브랜드 파워에 매료되어 2002년부터 본격적으로 브리지스톤 타이어를 취급하기 시작했습니다.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체계적인 사후관리 중 하나인 판매장려 정책은 점주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고 있지요. 많이 판매한 만큼 그에 따르는 성과를 확실히 보장해주니 호응이 클 수밖에요.”

 

1941063252_55ff822334e15_14428083552166.jpg

상용차 특화 숍인 브리지스톤 플릿 포인트(BFP)를 운영하고 있다

 

사업에서 성공하려면 박리다매처럼 많이 팔아서 이윤을 남겨야 하는데 상용차 타이어는 마진이 높지 않은 편이라 어려움이 많은 게 사실이다. 하지만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판매장려 정책 덕분에 큰 어려움 없이 상용차 특화 숍인 브리지스톤 플릿 포인트(BFP)를 운영해오고 있다고.

 

“우리를 찾아오는 대부분의 고객은 현장에서 트럭과 버스를 모는 생계형 고객들이라 단돈 1만원에도 매우 민감합니다. 만약 가격을 조금이라도 부풀려 받으면 안 좋은 소문이 나돌아 고객들의 발걸음이 바로 끊겨버리지요.”

 

1941063252_55ff8223355fe_14428083552186.jpg

20여 명의 직원 중 절반 이상이 10년 넘게 일한 베테랑이다

 

대상을 어떻게 대하느냐에 따라 극락과 지옥이 오가는 것처럼 박 대표는 고객과의 관계에서 사업의 흥망이 좌우된다고 강조한다. 1998년 타이어 사업을 시작한 이래 오늘날 연매출 100억원이라는 성공가도를 달리게 된 데는 단 한 번도 고객에 대한 신뢰와 정도를 버리지 않았기 때문이다.

 

“집에서 가장이 힘들면 자식들도 힘들기 마련이듯이 브리지스톤 코리아와 딜러 사이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브리지스톤 코리아가 더욱 더 믿음직스럽고 자랑스러운 가장이 될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하면 반드시 좋은 결실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대전트럭서비스주식회사 (브리지스톤 대전 총판)
(042)934-0950~2
대전 대덕구 신일동 1684-49번지

< 저작권자 - (주)자동차생활, 무단전재 - 배포금지 >